식물과 동물 사이 우리 밥상의 귀한 보물

2018-5월-18 생산지 이야기, 소식, 한살림 물품 식물과 동물 사이 우리 밥상의 귀한 보물에 댓글 닫힘

이순상 충남 아산연합회 송악지회 새송이버섯 생산자 이순상 생산자는 아산연합회 송악지회에 속해있는 새송이버섯 생산자입니다. 그의 이름을 딴 생산지 ‘리머쉬’는 한살림의 새송이버섯을 책임지고 있습니다.     “버섯은 경계에 서 있다. 모양새는 식물에 가깝지만 광합성을 못 하고, 동물처럼 호흡을 통해 이산화탄소를 배출한다. 식물보다는 단백질 함량이 높고,...

자세히 보기

앞에서 당기고 뒤에서 밀어주니 한결 수월합니다

2018-5월-18 생산지 이야기, 소식, 한살림 물품 앞에서 당기고 뒤에서 밀어주니 한결 수월합니다에 댓글 닫힘

이달순, 이현수 제주 큰수풀공동체 생산자     바닥부터 자욱이 깔린 안개가 비행기 날개 끝을 가만히 지워간다. 7시 55분발 비행기가 벌써 세 시간 반째 김포공항에 머물러 있다. 지루한 기다림의 시간을 오직 하나의 생각만으로 견딘다. “일단 뜨기만 하면 금방 따뜻한 남쪽 나라다.” 하지만 짙은 안개 속을 뚫고 도착한 제주의 추위는 그날따라 가볍게 입은 외투의 옷깃을 저미게...

자세히 보기

양식이 아니라 ‘바다 농사’ 입니다

2018-5월-18 생산지 이야기, 소식, 한살림 물품 양식이 아니라 ‘바다 농사’ 입니다에 댓글 닫힘

 장석 거제 중앙씨푸드 생산자 이야기 굴이 자라는 바다는 인류가 오랜 기간에 걸쳐 자연에 가장 친근한 방식으로 이루어낸 아름다운 풍경이며, 믿음직한 대안이다 일반적인 수산물 양식과는 다르게 굴 양식은 사료, 항생제, 염산 등 바다를 오염시키는 것들이 일체 필요 없다. 굴은 바다가 오롯이 키우기에, 거제 중앙씨푸드에서 대표를 맡고 있는 장석 생산자는 ‘굴 농사’라 불러 달라고...

자세히 보기

돈이 많지 않으면 어떤가요, 속 꽉 찬 배추만 봐도 배부른데

2018-5월-18 생산지 이야기, 소식, 한살림 물품 돈이 많지 않으면 어떤가요, 속 꽉 찬 배추만 봐도 배부른데에 댓글 닫힘

박남완 해남 참솔공동체 생산자 이야기   약 치지 않고 하는 농사를 결심한 순간부터 부자 농부의 꿈은 포기한 셈이지만 더 큰 것을 얻었으니 괜찮다. 몸의 건강, 자연과 더불어 사는 삶, 그리고 사람까지. 그가 얻은 것은 이미 ‘자본’이라는 기회비용을 넘어선 지 오래다. 유기농사로 새롭게 맺어진 자연과의 관계에 한살림 안에서 공동체로 함께 묶인 이들과의 부대낌이 더해지니 더...

자세히 보기

덕분에 올겨울 김장도 기대됩니다

2017-11월-29 생산지 이야기, 소식 덕분에 올겨울 김장도 기대됩니다에 댓글 닫힘

덕분에 올겨울 김장도 기대됩니다

한살림 소식지 588호 중 [생산지 탐방]   덕분에 올겨울 김장도 기대됩니다   전남 해남 참솔공동체 김장채소     작물을 잘 보고, 생산자님의 말을 잘 듣고 와서 조합원들에게 잘 전달해야 하는 산지 탐방은 매번 부담입니다. 이번에는 주부에게 일 년 중 가장 큰 행사로 꼽히는 김장거리를 보러 가는 터라 책임감이 더욱 무거웠습니다. 한살림경기남부 농산물위원들은 11월 2일...

자세히 보기

내 몸과 지구를 위한 선물 면생리대

2017-7월-25 생산지 이야기, 생산지탐방, 소식 내 몸과 지구를 위한 선물 면생리대에 댓글 닫힘

내 몸과 지구를 위한 선물 면생리대

한살림 소식지 580호 중 [생산지 탐방]   내 몸과 지구를 위한 정성 어린 선물 면생리대   한살림춘천 가공품위원회 목화송이     서울 도봉구에 위치한 목화송이협동조합을 방문해 한살림 면생리대 가공 현장을 둘러보고 왔습니다. 면생리대는 시중에서 흔하게 접할 수 없기에 어떤 과정을 거쳐 만드는지 궁금증을 안고 방문하였습니다. 목화송이는 한살림을 한식구라 부를 수...

자세히 보기
페이지 3 의 5712345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