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한살림연합 제7차 정기대의원총회

2017 한살림연합 제7차 정기대의원총회

 

새로운 30년을 향해

60만 조합원 모두 한 걸음 더

 

_O4A0740

 

3월 3일, 대전 청소년위캔센터 강당에서 제7차 한살림연합 정기대의원총회가 열렸습니다. 이날 총회에서는 한살림연합 대의원을 비롯해 생산자 회원, 소비자 조합원 등 한살림 식구 300여 명이 자리를 가득 채웠습니다.

생명의례와 연혁 보고, 곽금순 한살림연합 상임대표 인사말이 있은 후 2016년 주목할 만한 지역활동 사례 발표가 이어졌습니다. 한살림서울의 돌봄사업과 한살림부산의 생산지 일손돕기, 한살림고양파주의 농지살림출자운동 등 3개 회원생협의 사례에서 밥상과 농업, 그리고 생명을 살리고자 하는 한살림의 정신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본회의에서는 한살림연합과 자회사인 한살림우리밀제과, 도서출판한살림의 2016년 감사보고, 사업보고, 2017년 사업계획 및 예산안, 출자금 조성 등을 승인했습니다. 전형위원회를 거친 임원과 감사, 각각 선출과정을 거친 회원조직의 임원들이 한살림연합의 임원으로 선출되었고 정관, 대의원선출규약, 위원회설치운영규약, 출자좌수감소규약 등도 승인되었습니다.

3부는 한살림 조합원의 자녀로 한살림물품을 먹고 자란 청년들의 축하공연으로 막을 열었습니다. 먼저 병재사용운동 시상이 이어졌는데, 지난해 가장 높은 재사용병 회수율을 기록한 한살림천안아산과 전년대비 재사용병 회수율 증가폭이 가장 컸던 한살림경기서남부가 상장과 깃발을 받았습니다. 2016년을 끝으로 자리를 떠나는 임원과 새로 선출된 임원의 이취임식이 진행되었고, 참석자 모두가 ‘함께 가자 이 길을’을 함께 부르며 총회를 마무리했습니다.

 

한살림연합 신임 이사 인사와 다짐

 

유은희 한살림경기서남부 이사장

유은희 한살림경기서남부 이사장

그동안의 조합원활동을 밑거름 삼아 다시 시작하는 한살림 30년을 조합원과 함께 흙을 가꾸는 마음으로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박명희 한살림경남 이사장

박명희 한살림경남 이사장

 한살림 식구가 된 지 30년! 언제나 한살림에서 희망을 봅니다. 올 한 해도 한살림 안에서 많이 웃고 감사하고 서로 사랑 나누면서 함께 하기를 소망합니다.

유정민 한살림청주 이사장

유정민 한살림청주 이사장

생산과 소비가 잘 어우러져 긴밀한 협동과 뜨거운 연대를 펼쳐가고 있는 한살림청주입니다. 지역을 대표하는 연합 임원으로서 역할에 충실하겠습니다.

김상분 한살림원주 이사장

김상분 한살림원주 이사장

조합원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넓히고 생산지와 교류를 더욱 활성화하는 한 해를 만들겠습니다.

김영미

김영미 한살림수원 이사장

3월 1일부터 한살림수원이 본격적인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지역 안에서 조합원과 더욱 가까이 만나고 조합원은 물론 지역주민들과도 한살림운동을 널리 펼쳐나가겠습니다.

박영신 한살림전북 이사장

박영신 한살림전북 이사장

추운 겨울을 견딘 메마른 가지가 봄기운을 받아 봄꽃 피우듯 따스한 기운을 모아 어렵고 힘들어도 서로 위로하고 격려하며 활기찬 모습으로 거듭나는 한살림전북이 되겠습니다.

양경화 한살림전남남부 이사장

양경화 한살림전남남부 이사장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키워온 한살림을 조합원과 지혜를 모아 더욱 견실한 한살림전남남부가 되도록 즐겁게 일하겠습니다.

이백연 한살림생산자연합회 회장

이백연 한살림생산자연합회 회장

한살림은 생산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갖게 했습니다. 지금 한살림은 변화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새로운 한살림 30년의 희망을 갖고 미래를 여는 일에 앞장서겠습니다.

최연수 한살림춘천 이사장

최연수 한살림춘천 이사장

“저의 삶은 리허설이었습니다. 한살림을 하기 위한…” 제가 처음 활동을 시작하면서 했던 말입니다. 첫 마음으로 돌아가 열심히 하겠습니다.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