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GMO 긴급 토론회

6월 23일, 국회 도서관에서 열린 LMO 환경오염 긴급토론회에 이유섭 한살림연합식생활센터장이 토론자로 참석했습니다. 이유섭 센터장은 GMO는 아직 안전성에 대해 논란이 있으며, 소비자가 직접 판단해야 할 사안이라는 의견을 전달했습니다.

▲ (2017. 6. 23.) LMO 환경오염 긴급토론회 (출처 : 윤소하 국회의원 블로그)

 

GMO 확산, 말단 조직 넘어 중앙정부가 나서야 막는다

국회서 GMO 긴급토론

“정부 안이한 인식이 사태 키워”

2017.07.02 11:28 강선일 기자

뉴스검색 바로가기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