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마다 손모내기로 지켜 가는 우리 씨앗

지난 2018년 6월 7일 충북 괴산 우리씨앗농장에서는 손모내기 행사가 있었습니다.
한살림 회원생협 농산물위원회에서 중심이 되어 참여하였고, 한살림재단에서는 점심식사를 지원하였습니다. 그 현장의 모습을 소개합니다.

 

오전 10시 30분, 전국 각지에서 손모내기에 함께하려는 사람들이 속속 모입니다. 대부분 한살림 회원생협 농산물위원회에서 활동하는 조합원입니다.
저마다 긴 장화, 햇빛가리개, 팔토시 등을 착용한 모습이 단단한 각오를 나타내는 것 같습니다. 요즘같이 영농이 기계화된 시대에 손모내기라니, 신기한 광경입니다.
우리 농업의 첫 마음을 지켜 가려는 노력이라고 생각됩니다.

 

 

※ 더 자세한 내용을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